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병국 바른정당 탈당… 지방선거 새 변수

기사승인 2017.11.16  11:33:14

공유
default_news_ad2

- 자유한국당 “복당 쉽진 않을 것”

내년 지방선거에서 양평군수에 도전하는 강병국 경기도체육회 총괄본부장(얼굴사진)이 지난 13일 바른정당 탈당과 자유한국당 복당을 선언해 지방선거의 새로운 변수로 떠올랐다. 자유한국당 여주‧양평 당협위원회 관계자는 “강병국씨의 복당이 쉽지만은 않을 것”이라고 말해 향후 강 후보의 거취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강 본부장은 13일 발표한 입장문에서 “그동안 보수개혁에 대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채 오히려 보수분열과 갈등을 키워 가는데 일조한 책임을 통감한다”며 “당원들에 대한 사과와 함께 본인을 정치적으로 성장시켜준 자유한국당에 복당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보수 우파진영의 대통합 대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양평지역 자유한국당의 변화와 혁신에 앞장서서 굳건한 군민 신뢰를 회복하여 다가오는 2018년 지방선거 승리의 밑거름이 되겠다”며 “혁신‧통합형 양평군수 후보로 선출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며 경선 결과에 대해서는 100% 승복하고, 자유한국당 복당과 관련된 비판과 질책들을 겸허한 자세로 받아들이겠다”고 덧붙였다.

강 본부장의 복당 선언에 대해 자유한국당의 분위기는 냉랭하다. 자유한국당 여주‧양평 당협위원회 관계자는 “강 씨가 복당 입장을 밝히기 직전 통보만 해왔고, 이에 대한 논의는 전혀 없었다”며 “지역당은 물론 경기도당에서도 강 씨의 복당을 탐탁찮게 여기는 분위기”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보수개혁이라는 명분으로 탈당했던 강 후보가 내년 지방선거를 위해 복당하는 것에 대한 거부감과 사전 충분한 의견교환이 없었던 점 등이 문제로 거론되고 있다. 경기도당 역시 복당에 대해 그리 호의적이지 않은 분위기다. 지난 7일 여주시 도의원 2명의 복당신청도 경기도당은 거부의사를 내비쳤다. 강 본부장의 경우 경기도당에서 복당심사를 진행하는데 경기도당과 지역위원회가 모두 그의 복당을 반기지 않고 있어 복당이 쉽지 않을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대해 강 본부장은 “(자유한국당이) 저를 반기지 않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복당이 될 때까지 당원들의 마음을 얻기 위해 최선을 다하며 기다릴 것”이라고 말했다.

지역 정가에서는 강 본부장의 복당선언에 대해 무소속 출마를 염두에 둔 것이라는 의견이 나온다. 강 본부장 입장에서는 바른정당 내 김승남 도의원이라는 강력한 경쟁자가 있고, 자유한국당 또한 한명현 후보가 버티고 있는 상황이다. 만약 복당이 반려된다면 무소속 출마의 명분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복당이 성사되는 것도 그의 입장에서는 전혀 나쁘지 않다는 분석도 나온다. 현재 ‘공무원 출신 군수 불가’라는 지역분위기가 큰 상황에서 한국당내 경선에서 충분히 승산이 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강 본부장은 “현재로는 무소속 출마는 전혀 고려치 않고 있다”고 일축했다. 그의 탈당이 내년 지방선거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양평사람 2017-12-06 10:01:06

    바른 결정을 하셨다가 번복하셨군요 온리 정병국 화이팅 !!!삭제

    • 양평 2017-12-05 07:56:32

      양평에서 얼굴도 안보이고 수원에서 놀다가 이제 양평에서 허황된 생각을 한다면 양평인들은 절대 용납하지 않습니다삭제

      • 양평인 2017-12-05 07:48:42

        8여년동안 경기도 체육회 사무처장으로 최고대우를 받으며 부귀영화를 누리다 탄핵정국에 개인 영달을 위해 소속정당을 철새처럼 바른정당으로 갈아타고 바른정당의 형편없는 지지율에 다시 자유한국당으로 변신하면서 양평군수 꼼수를 생각한다면 이것은 양평군민을 우롱하는것이다삭제

        • 군민 2017-11-29 13:57:52

          허구헌날 보수랍시고 한국당 똥꼬만 닦고 있으니 양평이 발전이 없는거다. 서울, 충청도 봐라. 한쪽으로 몰표안주고 보수.진보 번갈아가며 뽑아주니 정치인들이 유권자 목소리를 안들을래야 안들을 수가 없다. 그러니 엄청나게 발전하고 엄청나게 혜택받지. 요새는 강원도가 이걸 따라하고 있어서 이득을 보고 있지. 양평? 닥치고 1번찍는데 정치인들이 일을 해주겠냐? ㅋㅋㅋ삭제

          • 인물 2017-11-28 20:56:02

            강후보님 양평에서는 한국당이면
            될거로보는데 한국당은 불효의당입니다
            부모가 못났다고 자식들이 뛰쳐나갔고
            부모가 잘못했다고 깜방보나고도
            유독히 양평만 이를인정안하는 정치적으로는
            천하의 쌍놈이지요
            이를 수수방관히시는 어른분들도
            각성해야만 양평이 바로섭니다
            누구를탓하지말고 당색을떠나 인물론으로
            이번만은 가봅시다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