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군, 은혜재단 사태 후 장애인시설 특별 점검

기사승인 2017.08.03  15:17:31

공유
default_news_ad2

- 장애인복지시설 시설장 간담회 실시

양평군이 은혜재단 사태 후 지난달 28일 지역내 장애인시설 대표들과 ‘장애인복지시설 시설장 간담회’를 열고 이달 중 특별점검을 실시키로 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달 은혜재단 설립자 부부가 장애인수당 및 후원금 4억8000여만원 횡령혐의로 구속‧불구속 된 것과 관련해 군이 관리하는 장애인복지시설운영과 현장 실태 파악 및 의견수렴을 통해 장애인복지시설의 문제점 개선을 기하고자 마련됐다.

간담회를 통해 군과 시설장들은 그간 문제되었던 시설의 부정수급 근절과 목적 사업 수행에 철저를 기하고, 이달 중 장애인거주시설 특별점검을 실시하기로 합의했다. 군은 이번 특별점검이 단순 점검 차원이 아닌 각 시설별 교차점검을 통해 취약분야를 중점 점검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목적이라고 밝혔다.

박신선 문화복지국장은 “이번 특별점검은 장애인복지시설 전문회계담당자와 함께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내년부터는 보다 확실하고 정확한 점검을 위해 공인회계사를 활용해 모든 사회복지시설 점검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