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베란다형 태양광 최대 60만원 지원

기사승인 2017.02.16  11:42:45

공유
default_news_ad2

- 200∼500W 용량

article_right_top

경기도가 비교적 적은비용으로 전기를 생산·사용할 수 있는 ‘베란다형 태양광 발전소 지원사업’을 예산의 범위 내에서 올해 11월 말까지 추진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베란다형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사업’은 공동주택단지 내에 각 가정별로 설치할 수 있는 0.5㎾ 미만급 소규모 태양광 발전설비의 보급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 대상은 소규모 태양광 발전설비(난간거치형, 고정식, 이동식)를 각 가정별로 설치할 수 있는 아파트,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등 도내 공동주택으로, 가구당 최대 60만원까지 지원한다.

이 사업을 통해 보급되는 제품은 발전용량이 200∼500W(총 13개 제품)이며, 공인 성능검사기관 및 설비인증검사를 통과해 구조적으로 안전하다. 설치 후 5년간 애프터서비스(AS)를 제공하고, 생산물배상책임보험에 가입된 제품으로만 공급된다는 장점이 있다.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원하는 도민은 업체와 제품을 선택해 경기도에너지센터(안산시 상록구 해안로 705 경기테크노파크 110호)로 방문 또는 우편 신청하면 선착순 지원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테크노파크 홈페이지(pms.gtp.or.kr) 공고란을 참고하거나 경기도 에너지센터(☎ 500-3300)로 문의하면 된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